More than 100  years after a burst of missionary zeal and a commitment to a well-educated clergy led the United Church of Canada’s Presbyterian ancestors to establish a theological college in the heart of the Canadian Prairies, St. Andrew's College continues to provide justice-seeking education for Christian education with faith and vision.

Founded in 1912, the Presbyterian Theological College in Saskatoon was proclaimed by an Act of the Saskatchewan Legislature in 1913. First located in a large family home on Albert Avenue, the college began its academic training in the fall of 1914 with an enrolment of 37 students. The Presbyterian General Assembly of Canada in 1913 appointed Dr. Edmund H. Oliver, professor of history at the University of Saskatchewan, to serve as the first principal of the college.

Dr. Oliver and his colleagues held a deep commitment to the integration of theological study with the broader academic disciplines and community of the university. This commitment led them to seek a college home on the campus of the University ofSaskatchewan. Plans were immediately made for the construction of a college building on the university campus. Initial footings were poured on a site some distance from the eventual building location but construction was suspended as the First World War took Dr. Oliver and a considerable portion of the student body into military service.

An offer of donated land providing for a more prominent location on campus at the entrance to the university was gladly accepted by the college. Construction of the current West Wing began in 1922. The college occupied the building for the first classes in the fall of 1923. The college celebrated the convocation of its first female graduate —Lydia Gruchy — in that same year, but it took another 13 years until Lydia Gruchy at St. Andrew's Church in Moose Jaw became the first woman ordained by The United Church of Canada.

With the union of the Methodist, Presbyterian and Congregational churches in Canada and the formation of The United Church of Canada in 1925 the college was renamed St. Andrew's College to recognize its Presbyterian founders, the discipleship of Andrew and a commitment to the new Canadian church. As with many communities and congregations across the Prairies, St. Andrew's struggled to support students and maintain the educational program throughout the years of market collapse, depression and drought of the 1930s. Plans to complete the East Wing of the college building were shelved. The 1930s closed with Canada at war again and many St. Andrew’s students served with the Canadian Armed Forces in Europe.

Following the end of that conflict and through the post-war decade of economic prosperity and church growth in Canada, St. Andrew's College equally grew and prospered. In 1946, anticipating the growth, the board of governors established an endowment fund to receive the gifts and bequests of friends of the college to place St. Andrew's on a firmer financial foundation. That endowment fund continues to serve students today providing for faculty resources and tuition relief. During the 1950s plans were again drafted for the completion of the East Wing of the college building. The expansion was a signal to the wider church about the permanence and future of the college at a time when the need for a theological presence on the Prairies was being debated. In September 1961 the East Wing was completed as were enovations to the West Wing.

Throughout the 1960s the justice-seeking ethos and commitment to social action became even more deeply rooted in the college and St. Andrew's became known throughoutCanada as one of the country's most progressive and politically activist theological schools.

In 1969 The United Church reorganized theological education on the Prairies under a tri-college plan. The University of Winnipeg's Faculty of Theology and St. Stephen's College in Edmonton were given responsibility for continuing education and post-graduate studies. Theological education leading to ordination was to be concentrated at St. Andrew's. In the Prairie region the 'testamur' for ordination, required by the church,was to be awarded to graduating students by St. Andrew's College. As St. Andrew's began its second century in 2012 the tri-college plan remains essentially in place.

Gender balance at St. Andrew's began to change significantly in the 1970s with a growing number of women within the student body, in graduating classes and receiving testamurfor ordination.The exclusively male student residence became co-educational in 1974 with an equal number of rooms allotted to male and female students.During the 1970s ecumenical and co-operative relationships began to take greater shape involving the Anglican College of Emmanuel and St. Chad and the Lutheran Theological Seminary, leading eventually to the creation of the Saskatoon Theological Union.

As the decade ofthe 1980s opened a shift occurred in the nature of the college administration. For the first 60 years or so St. Andrew’s administration was largely the responsibility of faculty members with a very small support staff. In 1980 the role of principal or dean was changed to president with greater emphasis placed on administration, development work, promotion of the college, relationships with the three Prairie conferences and program design. Feminist theology and feminist issues grew in emphasis during the 1980s and a Fund to Honour Prairie Church Women was established to provide a faculty resource to feminist issues. Student numbers grew in the 1980s with an increasing number of women and second-career candidates for ministry.

In the mid-1980s the college closed its cafeteria and limited the number of student residence rooms to the top floor of the East Wing. Those changes allowed the college to expand its partnership with the University of Saskatchewan and today the college hosts faculty and graduate students of the College of Nursing alongside the School of Physical Therapy and the St. Andrew’s theological program.

Between 1994 and 1996 St. Andrew’s undertook the challenging task of seeking and earning accreditation from the Association of Theological Schools in the United States and Canada. To meet and maintain the requirements of accreditation the college must provide the same quality of education as do the largest and most established theological colleges in North America.

Inthe decade leading up to the beginning of St. Andrew’s 100th anniversary stability and confidence has returned to the college. A full component of faculty has been restored. New boilers have been installed in the college home and the long-held dream of making the college accessible hass been achieved with the installation of an elevator to provide access to all public areas of both wings.

In 2009 after study and preparation St. Andrew’s College became an Affirming Ministry of The United Church of Canada and warmly welcomes to our community persons of all sexual orientations and gender identities.

The MDiv program in preparation for ministry has deepened the integration of academic preparation and practical ministry experience through an 18- to 20-month residency and five learning circles. 

And for the first time in its history has been accredited to offer a Doctorate in Ministry in Rural Ministry and Community Development to specialize in rural ministry and community development. A partnership with Hanshin University Graduate School of Theology in Seoul, South Korea has opened a new international door for St.Andrew’s and the potential for deeper engagement with Korean-Canadian Christians and United Church congregations.

대학 역사 (College History)

100여년 전, 캐나다연합교회 안에서 장로교 전통을 가진 선구자들이 뜨거운 선교적 열정과 냉철한 신학적 헌신을 토대로 캐나다 중부지역의 심장에 첫 신학교에 세웠습니다. 그 유산을 물려 받은 세인트앤드류스대학교는 믿음과 희망을 가지고 정의를 추구하는 기독교 교육기관으로서 사명을 다하고 있습니다.

사스카추완 입법부에서 1912년에 처음 발의돼 1913년에 통과된 법률안에 의해 사스카툰에 장로교신학대학교가 세워질 수 있는 기틀이 마련됐습니다. 1914년 가을 학기에 알버트 거리 (Albert St.)에 위치한 큰 저택에서 37명의 학생들과 함께 첫 신학 교육의 발걸음을 떼었습니다. 1913년에 캐나다장로교회 총회는 사스카추완주립대학교에서 역사학을 가르치고 있던 에드문드 올리버(Edmund H. Oliver) 박사를 첫번째 대학 학장으로 선임했습니다.  

올리버 박사와 동료 교수들은 주립대학교와의 협력을 바탕으로 폭넓은 학문 훈련을 갖춘 신학 교육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했습니다. 이들의 헌신은 사스카추완주립대학교의 교내 안에 신학대학교 건물이 건립될 수 있도록 이끌었습니다. 

그 결과, 주립대학교 입구에 있는 접근이 매우 용이한 토지를 기부 받았습니다. 1922년에 현재 서쪽 편에 있는 학교 건물이 착공됐습니다. 그곳에서 1923년 가을학기의 첫 수업이 열렸습니다. 같은 해에 리디아 그루체(Lydia Grunchy)라는 학생이 여성으로는 처음으로 학위를 받았습니다. 하지만 13년이 지나서야 비로소 캐나다연합교회에서 첫 여성 목회자로서 목사 안수를 받을 수 있었습니다. 무스좌에 위치한 세인트앤드류스교회에서 그녀의 안수식이 거행되었습니다.

1925년, 캐나다 감리교와 장로교, 회중교회가 연합하여 캐나다연합교회가 탄생하게 됐습니다. 이 때문에 장로교신학대학교라는 학교 명칭에 대한 변경 논의가 대두됐고, 고심하던 중에 캐나다 선교를 위해 헌신한 장로교 성인인 앤드류 (스코틀랜드)를 기념하는 차원에서 우리 학교의 이름을 세인트앤드류스대학교로 개명했습니다. 대규모 시장 붕괴를 초래한 대공황과 극심한 가뭄으로 인해 암울했던 1930년대가 도래했지만, 우리 학교는 캐나다 중부 지역에 있는 다양한 공동체들과 교회들의 손을 잡고 함께 힘을 모아 신학생들이 학업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교육 과정을 지속했습니다. 하지만 우리 학교의 동편 건물을 세우기 위한 계획은 잠정 보류되고 말았습니다. 더불어 때마침 세계 2차 세계전쟁까지 발발하게 되면서 상당수의 학교 학생들이 유럽으로 건너가 캐나다 군인으로 전쟁에 참전했습니다. 

전쟁이 막을 내리고 10여년 동안 점차 경제가 번영하고 교회가 성장하게 되면서, 우리 학교를 찾는 발걸음들 역시 늘어나기 시작했습니다. 1946년, 이사회는 학교가 한층 더 발전해 나가 수 있도록 탄탄한 재정 구조를 만들기 위해 주변으로부터 기부금을 받을 수 있도로 하는 제도를 마련했습니다. 이 제도를 통해 모이는 기금들은 더 나은 신학교육 환경을 위해 학습 자료 구매와 장학금으로 계속해서 쓰이고 있습니다.

1950년대에 들어서면서부터 대학의 동편 건물에 대한 건축 논의가 다시 시작됐습니다. 신학 교육에 대한 필요성이 캐나다 중부 지역에서 점점 더 높아지게 되면서, 폭넓은 교회 활동을 위한 우리 학교의 장래와 지속성이 주목받게 되었고, 그 결과 건물 증축에 대한 중요성이 더욱 부각됐습니다. 1961년 9월, 서편 건물을 수리하는 것과 동시에 동편 건물의 증축 공사가 마무리 됐습니다.

1960년대 전반에 걸쳐 캐나다는 가장 진보적이고 정치참여적 신학을 선도하는 나라로 알려지게 되었는데, 그 근간에는 정의를 추구하는 정신과 사회적 행동을 위한 헌신을 강조하는 우리 학교의 역할이 컸습니다. 

1969년에 캐나다연합교회는 캐나다중부지역의 신학 교육 기관들의 역할을 재조정하였습니다. 위니펙주립대학교 신학전문가양성과정과 에드먼튼에 위치한 세인트스테븐스대학교가 대학원 교육과 심화연구를 맡게 됐습니다. 반면 우리 학교는 목회자를 양성하는 신학교육에 집중하게 됐습니다. 이로써 우리 학교의 학생들은 교회의 허가 아래에서 졸업과 동시에 목사 안수를 받을 수 있게 됐습니다. 이 정책은 우리 학교가 세워진 100년이 지난 현재까지 캐나다중부지역의 주요 신학교육 정책으로 자리하고 있습니다.

우리 학교 안에서 성별 균형이 이뤄지기 시작된 것은 대학원 과정을 졸업하고 목사안수를 받는 학생들 가운데 여성의 비율이 증가하기 시작한 1970년대 이후입니다. 오직 남학생만을 위해 마련됐던 기숙시설들은 1974년 이후부터 남녀학생들 모두에게 동등하게 배정됐습니다. 1970년대에 접어 들면서, 성공회 교단 신학교인 엠마뉴엘성차드대학교와 루터신학대학교와 함께 에큐메니컬한 협력 관계를 맺기 시작했고, 결과적으로 사스카툰신학교연합회가 결성됐습니다. 

1980년대가 시작되면서 우리 대학의 지휘 체계에 변화가 찾아왔습니다. 60년 동안 학장의 역할은 교수들과 적은 수의 학교 직원들을 책임 관리하는 것이었습니다. 하지만 1980년부터 총장은 학교 운영과 발전, 대학 홍보와 학위 과정 계획, 그리고 캐나다 중부지역 3개 연회와 협력관계를 유지하는 것에 더 집중하기 시작했습니다. 여성신학과 페미니즘 이슈가 점점 강조되기 시작하면서, 페미니즘에 대한 연구를 하는 교수를 지원하기 위한 중부지역교회명예여성 기금이 설립됐습니다. 이 기간 동안 여학생들과 다른 직업을 그만두고 목회자가 되길 원하는 지원자들이 많아지면서 전체 신학생의 숫자가 늘어났습니다. 

1980년대 중반, 우리 학교는 구내 식당의 문을 닫았고 학교 건물 동편의 꼭대기 층에 기숙 시설을 재배치하였습니다. 그 결과, 물리치료학과와 간호대학교의 교수와 대학원생들이 대학 건물을 우리와 함께 사용하게 됐고, 우리 학교와 사스카추완주립대학교의 협력관계는 더 깊어졌습니다.

1994년과 1996년 사이에 우리 학교는 북미신학교협의회의 회원 학교로 승인 받기 위한 작업을 진행하였습니다. 승인 필수 요건을 충족시키고 회원 지위를 유지시키 위해 우리 학교는 북미에 있는 가장 큰 규모의 신학대학들과 같이 우수한 신학 교육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개교 100주년을 맞이하기 전10여 년 동안은 안정과 신뢰를 되찾는 일에 매진했습니다. 모든 신학 분야를 완벽하게 교육할 수 있도록 교수진이 확충됐습니다. 대학 건물에 새로운 보일러의 설비를 마쳤고, 오랜 염원이었던 엘리베이터 운행을 동편과 서편 건물 모두에서 가능하도록 설치 공사를 했습니다.

캐나다연합교회의 환대 사역에 동참하기 위한 연구와 준비를 마친2009년부터 우리 학교는 성적 지향이나 성 정체성에 상관 없이 모든 이들이 따뜻하게 맞이하는 공동체 (affirming ministry)로 탈바꿈하였습니다.

목회자 양성을 위한 목회학석사과정에 18~20개월 간의 목회 실습과 그 기간 동안 학문과 실천 성찰이 중점이 되는 5차례의 수업 (Learning Circles)이 추가되면서 학문과 실천이 더욱 깊이 있게 통합되는 기회가 마련됐습니다.

그 뿐 아니라, 농어촌 목회와 지역사회 공동체 개발과 발전에 관한 목회학박사과정을 처음으로 공식 승인받았습니다. 2011년 대한민국 서울에 있는 한신신학대학원과 자매결연을 맺음으로써 새로운 국제 연대 관계의 문을 열었으며, 한국-캐나다 기독교인들과 캐나다연합교회의 성도들이 더 깊게 협력할 수 있는 가능성을 마련했습니다.